분류 전체보기
훗~
DSLR
Mac
Reference
private
훗~에 해당되는 글
2010.04.23
2010.02.23
2010.02.19
2010.01.25

이거슨 진리..



이것은 회사 생활의 진리..!!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쇼핑의 지혜 (?)

대한민국의 초 평범남인 '락군'도 쇼핑을 무지 싫어라 한다..
어쩌다가 '여친님'이 백화점에라도 강림하시는 날에는.. .. .. ..;;

이 수많은 인파들의 압박이란..

그리고 대부분의 남자들은 공감하겠지만 여자 사람은 절대 처음 간 매장에서는 완전 맘에 드는 상품일지라도 절대 안 산다..ㅜㅠ;
그러니 여기 기웃.. 저기 기웃 하다가.. 결국 처음 본 매장가서 사는 꼴..


.. .. ..


오늘 하고자 하는 얘기는 '여친님과의 쇼핑에서 살아남기'가 아니고..
'메이저 쇼핑몰에서 각종 할인혜택을 이용해보자' 이다..

'락군'이 초기 인터넷 쇼핑에 입문하던 시절..
무조건 싼걸 찾아 헤메였기 때문에.. 주로 거래하던 온라인 가게는 효리몰같은 오픈마켓이었다..

일단 네이버 최저가에도 듣보잡 개인 가게 or 용팔을 제외하면..
맨 윗줄에는 항상 효리몰같은 오픈 마켓이 있었으니까 말이다..

그러던중..
점차 쇼핑의 스케일이 커져감에 따라서.. 오픈마켓은 점차 문제를 들어내기 시작한다..
바로 물건에 대한 믿음과 반품 문제였다..

100마넌이 넘는 렌즈의 경우, 고가의 제품인데도 불구하고 씰링이 전혀 되어 있지 않아..
이게 신품인지 중고를 리박싱한건지 알 수가 없다..;; (캐논, 니콘 ㅆㅂㄹㅁ)
또, 오픈마켓의 경우 효리몰은 그냥 연결만 해주는 관계로.. 반품이 무쟈게 귀찮다..
(일례로 예전에는 판매자가 잠수하신 경우도.. 아놔..;; 한달걸려서 결국 반품..)

이러한 문제로 인해..
그래도 (가격은 비싸지만) 나름 안정성이 있는 메이저 쇼핑몰을 기웃대기 시작했는데..
보통 5% ~ 10%정도 더 비싼 가격에 선뜻 지름신이 강림하기를 꺼려했었다..
하지만.. '락군'은 큰 착각을 하고 있었으니..
가끔은 메이저 쇼핑몰이 인터넷 최저가보다 저렴한 가격에 쇼핑하는것이 가능하다는 사실.. 나만 몰랐던 걸지도..(-- )( --);;

이게 어떻게 된거냐 하면..
바로 청구할인 신공을 이용하는 거다..
대부분의 쇼핑몰은 정기적으로 특정카드의 청구할인 이벤트를 하고 있다..
5%에서 많게는 7%.. 캬~

요즘 락군이 군침을 흘리고 있는 Cannon 17-55 IS 렌즈를 예로 들어보자..

막장 용팔 & 남팔을 제외하고 오픈마켓 기준으로 110마넌이 거의 최저가인데..
메이저 쇼핑몰은 (자체 쿠폰을 사용할 경우) 대략 115마넌 정도 하는곳이 많다..

구럼 여기서 일단 제휴 쇼핑몰 할인을 한번 받자..
락군이 애용하는 **포스의 경우 전용회선 사용자이면 2%를 준다..
그리고 청구할인 5%에 쇼핑몰 적립금은 보너스~~
(단, 일시불 할인이 적용된 경우는 적립금이 없는 경우도 종종있다.. 거의 없지만..ㅋㅋ;)

정리하자면..

115만원 -> 2% 제휴 할인(23,000원 적립) -> 115만원 -> 5% 청구할인(57500원 할인) -> 109만원 -> 적립금 발생 (2%~4%)

제휴 할인의 경우 몇몇 조건을 만족시키면 페이백을 받을 수 있다. (**포스의 경우 10만원 이상인 경우 페이벡 or 제휴 쇼핑몰에서 현금처럼 사용 가능)
쇼핑몰 적립금과 설탕몰의 캔디같은 경우, 모아서 사용하면 상당히 쏠쏠하다..ㅋㅋ;
특히, 최고 절정은 카드 청구 할인 + 제휴카드 특별 적립 혜택을 동시에 만족시키는 행사를 기다리는거다..ㅋㅋ; 인내심의 승리~~


이렇게 힘든 과정을 거치면..
각종 커뮤니티에 최저가에 샀다고 자랑질도 가능하고 좋다..그래봐야 몇만원 수준이지만..ㅋㅋ; 뭐 어쨌든.. 기분은 좋으니까..



끝으로 진리의 한줄 요약 : 
뭐.. 아무리 그래봐야 결론은 참는게 부자되는 길이다만..;;

락군
0TRACKBACK, 2REPLIES
  2013.07.29 08:38 | link | edit or delete | write reply 
당신은 내가사랑할 만한 사람이 아니예요,사랑하지 않으면 안될 사람이예요.
  2013.08.05 06:15 | link | edit or delete | write reply 
지금은 반짝반짝 빛이 나겠지,, 하지만 시간이 흐르면 그빛은 사라저버릴거야,지금 우리처럼
name
password
homesite

네이버 이런것도 되는구나..

어제 지른 간지 아이템이 도착할 생각도 안 하고..
심심하기도 하고 해서.. 
걍 네이버에 검색 한번 해봤다가.. 알아낸 사실..

똑똑한 네이버는 택배 운송장번호로 검색을 하니..
알아서 택배사로 연결을 해주는 군하..!!


검색창에 그냥 운송장번호를 때려주자..

그러면, 알아서 조회를 원하는 택배사 목록이 주루룩~~
어제 결재완료후 온 문자를 보니..
택배사는 CJ라는군.. 그래서 CJ를 클릭~~


이렇게 다이렉트로 연결되어 현재 배송상태를 추적하는게 가능하다..
결론은 이 나이에 레고 산게 자랑.. (-- )( --);;



그런데.. 날 포스팀을 해놓고 보니..

대부분의 대형 쇼핑몰들이 택배사로 링크를 제공하기 하거나.. 직접 배송추적 결과를 보여주기 때문에.. 
개인적으로 보낸 택배를 조회할때 빼고는 딱히 필요는 없겠구나..ㅎㅏ하하하하하..;;

머.. 그래도..
계산기같은것도 그렇고..
네이버가 나름 편리한 기능이 많은거 같다..ㅋ;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내 마음과 같구나..

오늘 밴쿠버 동계 올림픽 
여자 피겨 싱글 쇼트 결과를 놓고..

이거슨 김연아..

이거슨 마오짱..

전문가적인(?) 리플이 난무하는 가운데..
맨 마지막 유저는.. 정말 내 마음과 같군하..ㅋ;

이 놈에 피겨는 
봐도 몰라..;;

사실 딱히 궁금하지도 않다..ㅡ.,ㅡ;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24 Season 7

덱스터, 히어로즈로 하여금 다시 한번 미드 바람이 불었고..
탄력받은 김에 '24'도 다시 시작..ㅋ;


시즌 7이 방영한지는 벌써 1년이 지났구나..

2001년말에 시즌1이 시작했으니.. 벌써 10년째인데..
천하무적 잭 바우어는 늙지도 않아..;;


시즌 7의 주요 등장 인물.. 아~ 테러리스트는 빼고..

토니가 다시 메인으로 나오는건 반갑지만..
"데슬러~!" 하고 전화받던 미셸이 없는건 정말 아쉬운..ㅜㅠ;



"You Can Trust Me..!!"

단언하건데..
'권총 간지'는 지구별 최강..
훗~


출퇴근 시간 및 기타 자유시간을 모조리 투자해서.. 대충 반쯤 봤는데..
(말 그대로 미친듯이 달리는 중..)

근데 시즌 8 끝나고 시작할껄..하는 생각이.. 슬슬 들기 시작하네..
멈출수가 읍어..;;


끝으로.. 솔직히 말하자면..
제일 보고 싶은건.. 막장 딸의 전형.. 킴 바우어겠지..(-- )( --);;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Heroes Season 4

간만에 미드 바람이 불어서..
그간 미뤄놨던.. Heroes Season 4 : Volume 5 Redemption을 봤다..




남는 시간을 모조리 투자해서 후딱 해치운 결과..
개인적으로 최고의 미드 순위에 꼽는 시즌 1에 버금가는 명작이라고 생각된다.
이렇게 멈출 수 없었던 미드는 정말 오랜만인듯~~

막장 시즌2를 지나 안드로 시즌3을 보면서
이제 히어로즈는 포기해야 겠다고 생각했었는데.. 다시금 나를 이렇게 '흥분'시키다니.. 훗~~


Season 4 공식 포스터
Greater Evil, Greater Good 라니..
내포한 의미가 ㅋ;


하지만 여전히 아쉬운 점이 몇가지 있는데..
1. 시나리오의 앞뒤가 안 맞는다
 : 분명 시즌 1, 2에서는 스레쉬 아빠가 단 한번도 능력자를 안 만났다고 했으나.. 티백(?)을 발견한게 스레쉬 아빠냐?? 응??
그리고 샤무엘이 능력을 쓸때마다 가족들이 그 주변에 항상 있었던가??ㅋㅋ;
2. 과도한 떡밥 투척후 미수거 and 생각보다 심심한 결론..
 : 다음 시즌 or 볼륨에서 나올지도 모르지만.. 이건 시즌에서도 무한 떡밥 투척은 계속되는데..
나침반을 손목에 넣은 이유는 멀까..음..
고작 가족들을 단체 텔레포트 시키는 것으로 마무리라니.. 임팩트가 많이 부족한~~
3. 여전히 끝판왕 '싸일러'
 : 시즌 2, 3가 망한 이유는 끝판왕 피터와 싸일러때문이었다고 보는데..
어쨌든 피터는 억지로 처리를 했고.. 문제는 싸일러..;; 밸런스 붕괴가 심하다.. 
이번 시즌4에서는 머리를 안 따도 능력을 얻는다는 설정까지 추가를.. ㄷㄷㄷ;; 끝판왕 어쩔..


그래도 상당히 만족하면서 본 시즌4였고..
Volume 6 Brave New World 에서는 좀 더 완벽해져서 다시 돌아오기를 기대..ㅋㅋ;



PS. 시즌 4에 바로 이어서 볼륨6가 시작할지, 아니면 시즌 5로 조금 쉬었다가 시작할지는 아직 미지수라고..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촘 마니 모은듯 (2)

2008년 말에 아이튠스MP3 모은걸로 포스팅 한적이 있었는데..

2010년이 된 지금도 여전히 아이팟을 잘 쓰고 있는 관계로
아이튠스에 MP3를 차곡차곡 모으고 있다.. 

1년이 쪼끔 넘는 시간동안 얼마나 모았는지 한번 볼까나??


257장의 앨범, 19.63기가에서 장족의 발전(?) 있었구나..!!
처음부터 끝까지 한번 듣는데 꼬박 14일이 넘게 걸린다뉘..ㄷㄷㄷ;;

한가지 아쉬운 점이 있다면.. 
이전에 포스팅하던 당시에는 Status Bar의 라벨을 마우스로 누르면 라벨 구성이 바뀐다는 사실을 몰라서..
곡수는 트래킹이 안되는게 안타깝네..음.. ㅂㅏ부..

나도 모르는 사이에 5천곡 고지는 찍었으니..
이제 7천곡 고지를 향해서 달려볼까나~~



앨범아트 목록을 이렇게 보면 나름 뿌듯..ㅡ.ㅡ;;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얘는 왜 내 책상에 있는걸까..??

가끔..
무언가에 홀린듯..
충동 구매를 할때가 있는데..

이 '아이'도 그중에 하나가 아닐까 싶다..는.. .. ..


ISO 640인데 노이즈 봐라..;;

풀 샷..
좋쿠나야..ㅡ,.ㅡ;


뒷태도 훌륭하다는.. (-- )( --);;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소녀시대 Oh!

28일날 대망의 2집 공개를 앞두고..
타이틀곡인 "Oh!"가 오늘 공개되었다네..ㅋㅋ;



티져 -> 타이틀 -> 앨범 전체 공개가 이젠 전형적인 테크트리인가 보다..

바로 입수하여, 
살짝 들어본 결과.. (정확히 22번..)

이번에도 어김없이 '후크송'..;;

뭐.. 
나야 마냥 좋다만야..
원더걸스부터 시작된 후렴구 놀이는..
이제 좀 지겹단 말이지..

그래도..

사..랑..해..요.. 소..녀..시..대..!!


PS. 타이틀곡과 컨셉은 공개가 되었고.. 이제 안무만 기다리면 되는거다..!!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북미 평론가 30인이 뽑은 10년간 최고의 영화

웹서핑하다가 주운 자료인데..
북미 평론가 30명이 뽑은 10년간 최고의 영화란다..ㅋ;

개인적으로 평론가들의 글따위는 신경쓰지 않지만..
그래도 몇편이나 봤는지 체크나 해볼까나~~

근데 30명이 누구누구냐??

알아 보기 쉽게 우리나라식 제목으로 바꿔서 목록을 정리해 보면..

1.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2. 이터널 선샤인
3. 데어 윌 비 블러드
4. 디파티드
5. 월E
6. 반지의 제왕 : 왕의 귀환
7. 후장산
8. 올모스트 페이머스
9. 판의 미로 : 오필리아와 세개의 열쇠
10. 사이드웨이
11. 하나 그리고 둘
12. 킬빌 1
13. 25시
14. 플라이트 93
15. 반지의 제왕 연대기
15. 멀홀랜드 드라이브
17. 다크 나이트
18. AI
19. 시티 오브 갓
20. 4개월, 3주... 그리고 2일

이렇게 정리해 놓고 보니..
20편중 14편이라.. 생각보다 많이 본거 같당..ㅋㅋ;

평론가들이 알아서 잘 뽑았겠냐마는..
약간의 의문이 드는건..
역시 '다크 나이트'의 순위가 아닐까 싶고
'이터널 선샤인'은 그 누구를 막론하고..
거의 명작으로 꼽는 분위기인데.. 크게 와닿지는 않고..
(물론, 저 리스트에 올라갈 자격은 충분하다고 생각한다.)
원작이 100배는 더 훌륭했던, '디파티드'는 감독빨인가??ㅋㅋ;


구럼..
마지막으로 저 20편중 누군가에게 '딱 3편'만 추천해야 한다면..
난 이렇게 하고 싶다..

1. 다크 나이트
2. 노인을 위한 나라는 없다
3. 킬빌 1


락군
0TRACKBACK, 0REPLIES
name
password
homesite
*1  *2  *3  *4  *···  *14